진도 김 채묘 적정 시기 9월 30일 > 경제

본문 바로가기
뉴스진도


가장 많이본 뉴스
폭설·한파로 진도 전역 ‘꽁꽁’
진도군 인사, 준비 부족 ‘졸속’ …
인구늘리기, 진도군 공무원 불법 위…
초강력 한파 수도관 동파속출…일부지…
진도 코로나 9번 확진자 발생
천주교 진도성당, 드라이브스루 방식…
얼음낚시 하려던 70대 물에 빠져
진도군 상반기 정기인사
진도군 CCTV 통합관제센터 본격 …
신임 윤영주 부군수 부임



Home 경제

경제

제목 : 진도 김 채묘 적정 시기 9월 30일…

작성일
2020-9-24
뉴스진도
기자

국립수산과학원, 채묘 전 바다수온과 종자 성숙상태 확인 당부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이하 수과원)은 올해 적정 김 채묘(採苗, 종자붙이기) 시기는 바다수온이 22℃ 이하로 내려가는 9월말부터 10월초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한, 안정적인 김 채묘를 위해서는 바다수온 뿐만 아니라 김 종자(포자)의 성숙상태도 고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 종자를 붙인 후 바다수온이 높으면 어린 김의 성장이 부진하게 되고 결국 김 생산량까지 영향을 받게 된다.

지난해의 경우, 김 채묘(9월말∼10월초) 이후 3개의 태풍이 우리나라를 통과하면서 10월부터 12월까지의 바다수온이 2018년 대비 1~2℃ 높게 형성돼 ’20년산 김 생산량이 지난해보다 약 21% 감소한바 있다.

수과원 해조류연구센터에서 최근 5년간(2015~2019) 해역별 수온을 비교 분석하여 예측한 올해 지역별 적정 김 채묘시기는 전남 진도가 9월 30일, 그 외 전남, 전북, 충남, 부산 등 대부분 지역은 10월 초다.

9월 중순 남해 바다수온은 전년보다 0.1~1.7℃ 높은 23.2∼24.8℃를 보이고 있으며, 서해안 역시 전년보다 0.2~1.2℃ 높은 22.2∼23.7℃를 보이고 있어 아직은 김 종자를 붙이기엔 수온이 조금 높은 편이다.

김 채묘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서는 종자의 성숙상태를 확인한 후 채묘를 진행하는 것이 좋다.

현미경으로 직접 김 종자의 성숙상태를 확인하거나, 아니면 수과원 해조류연구센터(전남 해남 소재)나 수산식물품종관리센터(전남 목포 소재) 등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올해는 4월의 이상저온과 7월 이후의 집중호우, 연속적인 태풍으로 종자의 형성과 성숙에 필요한 환경조건(적정 수온, 충분한 일조량)이 좋지 않아 종자의 성숙이 느린 편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사제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전남 진도군 진도읍 쌍정1길 8-6 | 뉴스진도 | 신문등록번호:전남 다00374 | 등록일자: 2016년 8월 16일 | 발행편집인: 최준호 | Tel. 061-544-1239 Fax. 061-544-1246
Copyright © newsjindo.com.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