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진도 젊은 예인들이 선사하는 창작 국악 무대에

작성 정보

  • 허산 기자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국립남도국악원, 7월 23일 ‘국악 앙상블 아리락(樂)’ 초청공연 

 

국립남도국악원은 오는 7월 23일(토) 오후 5시 진도의 젊은 예인들이 모여 만든 창작국악놀음 ‘진도아리樂’ 초청공연을 토요상설 무대에 선보인다.

올해 초 토요상설 공모를 통해 선정된 ‘국악 앙상블 아리樂’은 진도 출신의 국악 예술인과 진도에서 활동하고 있는 예술인들이 모여 만든 단체다. 진도의 민속음악에 그 뿌리에 두고 지역의 우수한 민속 음악과 다양한 창작 음악으로 지역민들에게는 문화예술의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진도를 찾는 관광객에는 진도 문화의 우수성과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기 위해 활동하고 있다.

이번 공연 창작국악놀음 진도아리樂은 ‘비상(飛上)’을 시작으로 동리 신채효 선생을 그리워하는 여성 최초의 판소리 명창 진채선의 이야기를 창작곡으로 만든 <애심>, 동화 <겨울나라>의 배경음악과 흥겹고 역동적인 춤사위 이경섭의 3집 앨범 수록곡 <내게 주어진 시간>, 육자배기를 주제로 한 <연정가>, 그리고 마지막 대미는 모둠북 협주곡 <‘Heart of Storm’> 등 다양한 신명 나는 창작 프로그램으로 준비했다. 

우리 전통예술을 지키고자 노력하는 진도 지역 출신 예술인들의 노력으로 만들어진 공연으로 진도 주민들과 휴가를 맞아 진도를 찾는 귀향객, 관광객들에게 뜻 깊고 감동적인 시간을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연에는 가야금 김호빈, 아쟁 유승아, 해금 최성욱, 소금 이여진, 대금 김효성, 피리 문가영, 건반 김양희, 소리 하미순, 허경아, 무용 문다솜, 타악 채규룡, 임현호가 출연한다.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공연 시작 전후 진도 읍내와 국악원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를 제공한다. 또한 공연장을 찾는 관객들을 위해 12월까지 공연 스탬프 쿠폰 이벤트를 진행해 참여한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기념품을 제공한다.

공연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남도국악원 누리집(http://jindo.gugak.go.kr), 또는 전화(061-540-4042)로 안내받을 수 있다.

/허산기자 mijindo@naver.com

  • 태그 관련 뉴스 가져오기

  • 관련자료

    문화

    최근 뉴스


    인기 뉴스


    명량대첩축제, 최첨단 ICT기술…
    뱀에 물린 80대 주민 해경 긴…
    진도군, 신규직원 발령 따른 전…
    진도경찰, “탈북민도 우리 이웃…
    진도군, 반부패·청렴·친절 교육…
    일본 전 총리 진도 찾는다…왜군…
    태풍 12호는 중국, 13호 일…
    민원처리 우수 공무원 6명 선정
    진도소방서, 119다매체 신고 …
    진도군·오산시 자매 도시 됐다
    알림 0